한화그룹 사회공헌 캠페인 > 창립 61주년 맞이, 임직원 릴레이 봉사활동 (기업의 사회적 책임)



한화그룹 사회공헌 캠페인 > 창립 61주년 맞이, 임직원 릴레이 봉사활동 (기업의 사회적 책임)


대기업의 사회공헌 캠페인, 임직원 릴레이 봉사활동


최근 한화그룹은 창립 61주년을 맞아 10월 한 달 동안 임직원 릴레이 봉사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의미 있는 사회공헌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합니다. 61주년이라는 긴 시간의 창립기념일의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이라고 하니 한화그룹 내외부 적으로 의미있는 일이란 생각이 듭니다. 10월 7일 부터 오는 31일 까지 전국 24개 한화 그룹 계열사와 70개 사업장의 임직원들이 각 지역의 복지시설과 독거노인 등의 소외계층을 찾아 한화의 기업 정신인 < 함께 멀리 > 를 실천 한다고 합니다.

한화그룹 사회공헌 캠페인은 올해로 일곱 번째를 맞은 사회공헌 캠페인으로 지난 60년간 그룹과 함께 성장해온 지역사회에 대한 감사와 나눔의 의미를 담고 있다고 해서 다른 사회공헌 봉사활동과는 차별화 된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릴레이로 실천해 나가는 봉사활동, 앞으로도 꾸준히 계속 된다고 더 많은 응원과 관심을 가져야 될 일이 아닐까 생각 됩니다.


▲ 한화생명 장기근속자와 임직원들이 중구 중림종합사회복지관에서 점심식사 대접을 하는 봉사활동을 하는 모습.


▲ 임직원들과 함께 중구 수하동 독거 오르신 댁에서 도배를 하는 봉사활동 모습.

이번 봉사활동은 장기 근속 임직원들을 중심으로 봉사단이 구성 되어 활동함으로서 지역사회에 환원과 동반성장을 실천한다는 것에 의미가 있는 것 같습니다. 한화그룹에 20년 근속을 한 한화 무역 부문의 장순랑 매니저는 " 한화그룹에 입사한 이후 20년 동안 가족 같은 분위기에서 직장생활을 해 올 수 있어 개인적으로 남다른 감회를 느끼고 있는데, 창립기념일을 맞아 회사가 속한 지역사회 어르신들을 위해 봉사활동을 할 수 있어 더욱 보람 찬 일이라 느낀다" 고 말 할 정도로 이번 사회공헌 캠페인은 한화그룹 내부 적으로도 큰 의미가 있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특히 한화그룹에 40년 장기 근속을 한 직원이 2명이나 배출돼, 동반성장과 공존의 기업문화를 자랑하는 한화의 < 신용과 의리 > 정신을 다시 한 번 빛나게 했으며 그 외에 30년 152명, 20년, 10년 장기근속자 등 포함해 총 1,567명의 장기근속자들에게 상패와 부상이 시상 되기도 했답니다. 앞으로 한화그룹의 사회공헌 캠페인이 계속 되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는 의미있는 사례로 기억 됬으면 하는 바랍 입니다.


쥬르날의 에피소드 │ 에디터, 쥬르날


ⓒ 쥬르날 :: 쥬르날의 에피소드 :: JEPISOD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은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
쥬르날이 마음에 드시면 블로그를 구독+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