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꽃축제 보다 품격있는 한화와 함께 하는 2015 교향악축제



봄꽃축제 보다 품격있는 한화와 함께 하는 2015 교향악축제


한화프렌즈 기자단 쥬르날 입니다. 봄꽃이 만발한 봄날에 봄꽃축제 보다 품격있는 한화와 함께 하는 2015 교향악축제 역시 성황리에 개최되고 있습니다. 여의도 등 각종 봄꽃축제들이 만발한 가운데 음악인들에게는 1년에 가장 큰 음악회라고 할 수 있는 행사이기에 관련 전공자들과 마니아들의 큰 관심속에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개최되고 있답니다. 저도 작년에 이어 올해도 교향악축제에 직접 참여해 공연을 관람하며 예술인으로서의 감성을 더욱 크게 느끼고 돌아온 뜯깊은 시간이였던 것 같습니다. 그럼 지금 부터 쥬르날의 '봄꽃축제 보다 품격있는 한화와 함께 하는 2015 교향악축제' 에피소드를 보시면서 어떤 이야기인지 자세히 살펴보시길 바랍니다. 



한화그룹이 후원하는 예술의 전당 대표 기획프로그램인 한화와 함께하는 2015 교향악축제가 올해도 어김 없이 개최되었습니다. 본 음악회는 4월 1일 (수) 임헌정이 이끄는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의 개막연주를 시작으로 4월 19일 박영민이 이끄는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폐막 연주까지 총 19일간 전국의 18개 오케스트라가 참여하여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에서 클래식 공연을 통해 축제를 더욱 고취시키는 프로그램이랍니다.


 

저도 한화프렌즈 기자단으로서 본 행사를 취재 경험 할 수 있는 기회를 얻어 올해도 직접 방문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답니다. 교향악축제는 지난 1989년 예술의 전당 음악당 개관 1주념 기념으로 시작 된 이래 서울 지방간 음악의 벽을 허무는 과감한 시도와 댜양한 레퍼토리로 오래도록 사랑 받고 있는 국내 최고이자 최대의 음악 축제이기 때문 입니다. 아무래도 좋은 기회이기 때문에 꼭 이런 기회는 놓치지 말고 겟! 할 필요가 있으니까요.



더 자세한 내용은 티켓링크 사이트 예매 페이지(링크) 를 참고하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아직 공연 기간이 조금 남아 있는 만큼 아직 이 소식을 모르고 있는 예비 음악인 전공자 여러분들이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특히 전공을 목표로 하는 분들이라면 이런 기회는 놓칠 수 없는 절호의 찬스이기도 하니까요.



제가 관람한 공연은 2015년 4월 4일 진행 된 경기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공연이였습니다. 음악회 안은 촬여이 불가능하기에 소개를 해드릴 수 있는 부분이 제 부족한 글재주 밖에 없는게 조금 아쉬울 따름 입니다.



차이콥스키의 로미오와줄리엣 환상 서곡을 비롯해 플루트 협주곡 D장조 까지 ... 귓속에 아련하게 들려오는 음악을 감상 할 수 있었던 뜯깊은 시간 여성지휘자 성시연 지휘자의 공연은 처음이고 여성지휘자의 음악회 역시 처음이였던 것 같은데 ... 작년보다 향상 된 클래식 음악 축제의 진수를 느낄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같은 공연을 관람한 사람의 말에 의하면 감동 그자체랄까요... ^^



아직 8일간의 대장정 기회가 남아 있음으로 관심 있는 분들은 봄날의 품격있는 축제를 찾아 예술의 전당으로 방문해 보는 건 어떨까요? 음악에 관심이 있는 분들이라면 금번 교향악축제를 관람하며 의미 있는 저녁시간 만들어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본 행사는 기업 문화예술 후원의 대표적인 실천사례로 평가 받고 있어 음악 애호가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하게 될 것이라 평가 받고 있습니다. 아직 남은 공연 기회 놓치지 마시고 관람하여 우리 음악계의 현재 그리고 미래를 경험해 보시길 바랍니다. 음악은 듣는 것보다 보고 느끼는 것이 남다른 감동이 있음을 기억하시길 바랍니다. 그럼 이것으로 '봄꽃축제 보다 품격있는 한화와 함께 하는 2015 교향악축제' 에피소드를 마치겠습니다. 지금 까지 한화프렌즈 기자단 쥬르날 이였습니다. 



ⓒ JEPISOD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쥬르날의 에피소드  에디터쥬르날  카메라, 캐논 EOS 6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