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맛집/일산 맛집] 한 개에 9,000원 짜리 초밥, 직접 먹어 보니? # 스시웨이



[고양시 맛집/일산 맛집] 한 개에 9,000원 짜리 초밥, 직접 먹어 보니? # 스시웨이

쥬르날의 오늘의 맛집 이야기는 일산 맛집! 한 개에 9,000원 짜리 초밥, 직접 먹어 보니? - 스시웨이 포스팅입니다.
최근 초밥의 가격이 옛날에 비해 많이 내렸다고 하지만 아직도 초밥은 꽤 비싼 음식류로 분류되고 있는 것이 사실 입니다.
음식 가격에 거품이 많아 비싼게 아니라 초밥의 기본 적인 단가가 꽤 높기 때문에 그럴 수 밖에 없는 것이 현실이니까요.
그 중에서도 참치회로 만드는 초밥은 초밥 중에서도 상당히 고가의 음식에 해당 된다고 말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제가 다녀온 일산 맛집 스시웨이도 다른 일식집보다 저렴한 편인데도 불구하고 한 개에 구천원에 판매되고 있으니까요.
참치회 부위 중에서도 고급 부위라고 할 수 잇는 참다랑어 뱃살인 '오도로' 라는 부위가 그 주인공인데요.
구천원이라는 고가에 판매 되고 있지만 일산 맛집 스시웨이에서는 저녁 세트 메뉴에 포함되어 있었기 때문에 ...
저렴한 가격에 참다랑어 뱃살인 오도로를 함께 즐길 수 있었기에 구천원 짜리 초밥을 맛 볼 수 있었답니다. 
자! 그럼 일산 맛집 스시웨이에 다녀온 쥬르날의 저녁식사 시간으로 여러분들을 초대하겠습니다. ^^*


저는 음식의 경우 가격 대비라는 효율을 항상 생각하기 때문에 ...
구천원이나 되는 비싼 초밥이 있다는 것도 일산 맛집 스시웨이에서 처음 알게 되었답니다.
그런데 이게 비싼 금액이 아니라 오히려 저렴한 가격이라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답니다. =_= ;;;
고급 일식집에나 가야 만날 수 있는 부위로 보통 초밥 한 개에 만원이 넘는 가격에 팔리는 곳도 흔한 초밥이였으니까요.
구천원이면 짜장면이 2그릇, 김밥을 8줄 이상을 사 먹고도 자판기 커피 한 잔을 사 마실 수 있다는 걸 생각하면 ...
정말 후덜덜해 지는 가격이라고 할 수 있을 만큼 가격이 부담 스러운 편이니까요.
그래도 가격 이상의 가치가 있다면 한 번쯤 먹어볼 만한 이유가 있는 초밥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

 
쥬르날이 저녁식사를 하고 돌아온 일산 맛집 스시웨이는 일산 MBC 드라마 센터 맞은 편 오피스텔 2층에 위치하고 있답니다.
최근 인기리에 방송 되고 있는 MBC 주말 특별기획 메이퀸 드라마 현수막이 인상적이네요. ^^*
저도 요즘 재미있게 보고 있는데 최근 바빠서 본방 사수를 못하고 있는 것이 정말 아쉽습니다.


지역적인 특성이기 때문에 제가 좋아하는 1층이 아닌 2층에 자리 잡고 있는 일산 맛집 스시웨이 ...
들어가는 입구는 깔끔한 편이며 누구나 부담 없이 방문 할 수 있을 것 같은 분위기 입니다.


내부 인테리어도 오픈 된 공간으로 초밥 전문점 치고는 꽤 편안한 분위기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젋은 층도 마음 편히 찾아올 수 있는 공간이라 생각이 되며, 아르바이트 생이 매력 있던 곳으로 기억이 되네요. ^^;;;


메뉴판은 테이블 위에 놓여 있는 종이 메뉴판이였는데요.
저는 태어나서 처음 한 개에 9,000원 짜리 초밥을 보게 되서 그런지 궁금증이 생겨나더라구요.
사실 오도로 라는게 참다랑어 뱃살인지도 몰랐고, 그 정도 가치가 있는 초밥일 줄은 상상도 못했으니까요.
궁금하면 먹어봐야 하는데 가격이 꽤 높아서 마음 편히 주문 하고 먹기에는 조금 부담스럽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렇지만!!! 일산 맛집 스시웨이 디너스시B 코스를 주문하면 오도로가 포함되어 나온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으니 ...
고민 할 필요 없이 디너스시B 코스 (1인 33,000원)을 선택해 저녁식사를 하게 되었답니다. ^^*


일산 맛집 스시웨이의 원산지 표기는 꽤 마음에 드는 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초밥용 횟감은 국내산이 무조건 좋은 것이 아니라고 할 수 있으니까요. ^^*


기본적으로 제공 되는 찬과 국이 차려지고 이제 본격적인 식사를 시작해 봐야 겠지요?
코스요리이기 때문에 순서대로 음식이 테이블에 정성껏 차려졌답니다. ^^*


▲ 브로콜리를 갈아 만든 브로콜리스프

처음 나온 스프는 부드럽게 넘어가는 맛이 꽤 괜찮은편이였습니다.
코스 요리의 첫 번째 신호탄으로 손색이 없는 괜찮은 맛이였습니다.


▲ 토마토 샐러드

맛도 그냥 '토맛토맛' 했던 토마토 샐러드라는 말 보다는 토마토 조각에 가까운 것 같네요. =_=;;;
눈으로 먹는 즐거움이 있는데 그런 부분에 매우 아쉬운 토마토 였던 것 같습니다.


▲ 연어샐러드

'토맛토맛' 했던 토마토 샐러드의 아쉬움을 달래 줬던 것이 부드러운 식감이 괜찮았던 연어샐러드랍니다.
토마토 샐러드의 안 좋은 기억을 깨끗히 지워 버릴 정도로 괜찮았던 것으로 생각 됩니다.


▲ 모듬 회 (광어+도미 구성)

그 다음 순서로 등장한 모듬 회, 광어와 도미로 깔끔하게 구성 되었던게 보기에도 예뻐 보였던 것 같습니다.
도미는 뱃살 부위로 제공 되었는데 그냥 무난하게 즐기기에는 가격대비 만족스러웠던 것 같네요.


제가 좋아하는 광어도 일반 횟집 보다 만족스러운 편이였던 것 같습니다.
회에 대해 자세히 알지는 못하지만 먹어보면 그 차이를 알 수 있었으니까요.


▲ 첫번째 스시 (도미, 광어 지느러미살)

초밥은 모두 4접시로 구성이 되어 있는데 그 중 첫번째로 도미와 광어 지느러미살인 '엥가와'로 구성이 되어 있네요.
스시를 좋아하는 하는 사람이라면 광어 지느러미살로 만든 초밥을 꽤 선호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 두번째 스시 (메카도로, 마구로, 연어 야부리, 육사시미)

계속 되어 알찬 구성으로 준비되는 두번째 접시도 만족스러웠습니다.
순시간에 접시를 비워 버릴 정도로 신속하게 그릇이 깨끗해 졌으니 더 무슨 말이 필요할 까요? ^^*


▲ 세번째 스시 (오도로, 소라, 새우, 성게알과 연어알)

초밥을 잘 아시는 분들이라면 세번째 접시에서 대 만족을 할만 하다 생각이 되네요.
초밥 하나에 9,000원이나 되는 오도로를 맛 볼 수 있는 구성으로 준비가 되니까요. ^^*


참치회의 왕이라고 해도 될만큼 고급 부위로 분류 되며 초밥 하나에 9,000원이나 되는 ...
엄청난 몸값을 자랑하는 '오도로' 저는 처음 보고 처음 먹어보느게 되는 순간이 였기에 더 기뻤던 순간인 것 같네요.


먹어보면 최고라는 말이 절로 나올 정도로 만족스러웠습니다.
비싼 건 당연히 맛있어야 하는 건 사실이지만 가격 대비 생각 해도 꽤 훌륭했던 것 같다 생각이 되네요.


성개알과 연어알 그리고 쌀밥이 조화되어 있던 성개알+연어알 초밥이라고 해야할까요?
이름이 뭔지 모르겠지만 맛이 별미라고 해도 될만하단 생각이 드네요. ^^*


▲ 네번째 스시 (샥스핀, 아나고, 감태롤)

세번째 스시에서 정점을 찍었다면 이번 마지막 네번째 스시는 결정타가 될 것 같습니다 .^^*
샥스핀과 감태롤까지 상당히 만족스러운 맛을 보여주는 순간이였으니까요.


김밥이랑 생김새는 비슷 할지 몰라도 감태롤이라는 이름이 따로 있답니다.
맛은 아나고나 샥스핀이 더 좋았을지 몰라도 감태롤이 참 신기하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 차돌박이, 우둔살, 애호박, 버섯, 관자 (뜨거운 돌판에 구워 먹는 일본식 구이 야끼니꾸)

스시를 모두 즐기고 나면 일본식 구이 야끼니꾸가 준비가 된답니다.
보여지는 재료를 준비 되는 뜨거운 돌판위에 올려서 살짝 구워 먹으면 된답니다. ^^*


돌판이 매우 뜨거우니 약간 주의 할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구워진 고기 맛도 꽤 괜찮았던 편이며 굽는 것은 직원분이 오셔서 직접 해주시더라구요. ^^*


▲ 생라맨

마지막 식사 메뉴로 준비가 되는 생라맨, 소뼈로 우려냈다고 하는데 ...
이미 배가 불러서 그런지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없었던 것이 조금 아쉽네요. ^^;;;


맛은 그냥 무난한 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도 스시와 함께 제공 되는 걸 생각하면 나름 괜찮은 편이라고 해야할까요?


▲ 단호박식혜

후식으로 제공 되었던 단호박식혜, 정말 개인적으로 구매를 해서 집에서 즐기고 싶을 정도로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단호박식혜를 먹고 싶어서 일산 맛집 스시웨이에 다시 가고 싶은 생각이 들 정도였으니까요. ^^*


나오는 음식의 구성을 생각한다면 디너스시B 코스 가격인 33,000원 오히려 저렴하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9,000원이나 되는 엄청난 몸 값을 가진 참다랑어 '오도로'도 나온 다는 걸 생각하면 꽤 매력적인 가격이 아닐까요?
제대로 된 초밥이 먹고 싶은 분들이라면 시간 내서 방문해도 될 만큼 괜찮은 곳이란 생각이 드네요. ^^*
고급 일식집에서나 맛볼 수 있는 음식을 저렴한 가격에 편안한 분위기에 즐길 수 있는 것도 장점이란 생각이 듭니다.

상호 : 스시웨이
주소 :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장항동 869 SK엠시티 드라마파트 2층
전화 : 031-905-3774
주차 : 건물에 주차 가능 무료 (주차권 챙겨야 함)
- 가격대비 꽤 괜찮은 구성의 코스요리는 추천 할만 함.
- 9,000원이라는 가격이 아깝지 않은 '오도로'는 죽기 전에 꼭 먹어 봐야 될 별미.



제가 먹었던 코스 요리를 기준으로 오도로가 포함 되었다는 사실 만으로도 꽤 매력적인 가격이란 생각이 드네요.
한 개에 9,000원 짜리 초밥이 부담 스럽다면 세트에 포함해서 저렴하게 즐기는 것도 방법이 아닐까요?
죽기전에 꼭 한 번 먹어봐야 될만큼 가치가 있다고 생각이 되기에 여러분들에게 한 번은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
그럼 이것으로 일산 맛집! 한 개에 9,000원 짜리 초밥, 직접 먹어 보니? - 스시웨이 포스팅을 마치겠습니다.

ⓒ 쥬르날 :: 쥬르날의 에피소드 :: JEPISODE.COM

추천은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
쥬르날이 마음에 드시면 블로그를 구독+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