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클래식 2015, 낭만적으로 감성 돋는 시간



한화클래식 2015, 낭만적으로 감성 돋는 시간


한화프렌즈 기자단 쥬르날 입니다. 지난 번에 한화클래식 2015 공연소식[링크]을 알려드렸던 것 처럼 성황리에 개최된 한화클래식 2015 현장에 직접 다녀왔씁니다. 국내에서 쉽게 접 할 수 없는 클래식 콘서트인 점은 물론 대중성에 예술성, 학문적 가치까지 함께 담긴 의미 있는 음악회라는 점에서 발걸음 하지 않을 수 없더군요. 보통 클래식 음악 공연은 비싸다라는 것이 정설인데 한화클래식 2015는 저렴한 티켓가격 정책과 획기적인 할인정책까지 갖추고 있어서 그런저 더 많은 분들이 참여 했었던 것 같습니다. 비오는 날임에도 불구하고 공연장이 바글바글!!  ~  그럼 지금 부터 쥬르날의 '한화클래식 2015, 낭만적으로 감성 돋는 시간 ' 에피소드를 보시면서 어땠는지 이야기 드리겠습니다.


본 공연은 18세기 오케스트라의 첫 내한 공연이라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또 케니스 몽고메리의 지휘 하에 이루어진 공연이라 아마 다른 어디에서도 경험 할 수 없는 값진 공연을 선물해 준 프로젝트라고 할 수 있습니다. 



비오는 날이라 조금 힘들었지만 이런날이 더 낭만 돋는 것 같습니다. 일상에 지친 힐링을 위해 클래식 공연을 보기 위해 서울 예술의 전당으로! 저에게 행복한 감성 돋는 시간을 만들어 줄지에 관한 기대감도 커져가네요. 



예술의 전당은 필자에게 참 여러가지 의미의 공간 입니다. 과거에는 공연을 했었고 무대 세트장 철거 부터해서 각종 추억이 산재한 곳이기도 하니까요. 그래서 올때마다 감회가 항상 새로운 ~~!! 



의미 있는 공연이라 그런지 오늘따라 예술의 전당이 더 북적거리는 느낌 입니다. 그러고 보니 굉장히 간만에 방문 한 느낌! 예술의 전당의 편의시설이 많아서 그런지 공연을 기다리면서도 지루하지 않는 느낌도~ 



찾아온 사람들은 인증샷을 남기기에도 여념이 없었던 !!! 저도 과거 같으면 한 번 찍었을 텐데 요즘에 이런 액션에 큰 미련이 점점 없어지고 있는 30대 .... ㅠ_ㅠ. .



그렇게 시작 된 공연! 104번 하이든 런던교향곡 부터 성악 까지 우리 귀에 조금은 더 익숙한 곡 구성으로 되어 있어 의미 있던 시간 나름의 힐링이 되기도 하고 음악에 대한 새로운 이해도의 문을 한겹 열어간 느낌이랄까요? 사실 지루 할 수도 있는 공연이지만 미리 선곡 된 곡 리스트의 음악을 한두번 듣고 보면 왜 이 공연이 감성 돋는 시간을 만들어주는지 알 수 있답니다. 가본 사람만이 현장에서 선율을 경험한 사람만이 말 할 수 있는 메아리!!!



그렇게 계속 된 공연도 얼마 시간을 남기지 않고 종료 ... 아쉽다는 생각도 아무튼 자주 오는 기회가 아니 평생에 단 한 번 밖에 없을 수 있는 공연이기에 전 즐거웠고 후회 없습니다. 다음에도 또 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과 함께 ... 공연을 하는 사람으로 똑같은 공연은 존재 할 수 없고 한 번 본 공연은 다시 볼 수 없는 것이기 때문에 ... 오늘이 있다는 것이 기뻤던 하루. 그럼 이것으로 '한화클래식 2015, 낭만적으로 감성 돋는 시간' 에피소드를 마치겠습니다.  다음시간에는 새로운 한화그룹의 소식으로 찾아 뵙겠습니다. :-)



ⓒ JEPISOD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쥬르날의 에피소드  에디터쥬르날  카메라, 캐논 EOS 6D


" 이 글은 한화프렌즈 기자단 활동으로 쥬르날이 직접 작성한 컨텐츠 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